제25대 KBS 사장 다음 달 8일까지 공모…시민 평가 40% 고수 [사진=KBS 제공]

KBS가 제25대 사장 선정을 위한 공모 절차에 들어간다.

KBS 이사회는 29일 "25대 KBS 사장 선정을 위해 오는 30일부터 공모 절차에 들어가기로 했다. 사장 선임에 시민참여단의 평가를 반영하는 한편 KBS 구성원들의 의견도 반영하기로 했다"라고 전했다.

앞서 KBS 이사회는 이날 오후 열린 994차 정기이사회에서 사장 임명제청 절차에 관한 규칙 등 25대 사장 선정 절차에 관한 의안들을 의결했다.

KBS 25대 사장 공모 기간은 30일부터 10월 8일까지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 5층 이사회 사무국으로 직접 방문하거나 등기우편을 통해 접수할 수 있다. KBS 이사회는 10월 중순께 정책 발표회에 참가할 사장 후보자를 복수로 확정하고 10월 하순 정책 발표회를 연 이후 면접 심사를 거쳐 최종 후보자 1명을 사장으로 임명 제청할 예정이다.

KBS 측은 "이번 KBS 25대 사장 선정 과정에서는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지원자들의 명단을 비롯해 이들이 낸 지원서와 경영계획서를 접수 직후 KBS 누리집을 통해 공개하기로 했다. 지원자가 많을 경우 정책발표회 참가자를 가려내기 위한 면접을 한 차례 추가하고, 경영계획서의 분량도 예전보다 많은 A4용지 20장 이상 분량으로 정하는 등 한층 심도 있는 심사를 하기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서류 심사를 통과한 사장 후보자들은 정책 발표회에 참가해 자신들의 정책을 밝히고 질의응답에 응해야 한다. 이를 위해 200명 안팎의 시민 참여단을 전문 기관에 위탁해 모집한다. 또 시민 참여단의 평가 결과를 40% 반영하고, 이사회의 최종 평가 결과를 60% 반영해 대통령에게 임명 제청할 사장을 결정하기로 했다"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KBS 이사회는 25대 사장 선정 과정에 KBS 구성원들의 의견도 반영하기로 했다. 직원들을 무작위 추출해 정책 발표회 참가 후보자들에게 질문을 던지도록 하고, 이 내용을 정책 발표회나 최종 면접 심사 때 활용할 예정이다.

남영진 KBS 이사장은 "이번 사장 선정 과정에 기존의 시민참여단 외에 구성원들의 의견도 참조해 투명성과 공정성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