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로컴 주가 20%↑…코로나 백신 복지부 지원사업 선정에 '강세'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정세희 기자
입력 2021-09-28 10:15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큐로컴 주가가 상승 중이다.

2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큐로컴은 이날 오전 10시 14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300원 (20.20%) 오른 1785원에 거래 중이다.

지난 7월 큐로컴 의 자회사인 스마젠은 보건복지부가 지원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백신 신약개발사업’ 대상 과제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스마젠은 '재조합 수포성 구내염 바이러스(rVSV) 기반 코로나19 백신의 비임상 시험'에 소요되는 자금을 지원받게 됐다. 지원규모는 7억8000만원이며 기간은 1년이다.

이 지원을 통해 스마젠은 코로나19 백신의 ‘비임상 독성시험 및 유효성 평가시험’을 순조롭게 진행하고, 후기 임상인 임상2, 3상에 필요한 독성시험 자료까지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

스마젠의 코로나19 백신은 현재 임상시험 신청을 위한 GMP 생산이 진행 중이며, 생산이 마무리되는 대로 임상시험계획(IND) 신청을 할 계획이다.

지난 1997년 설립된 큐로컴은 2002년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주요 사업은 소프트웨어를 개발·공급하는 솔루션 사업과 컴퓨터 관련 정보통신기기를 판매하는 유통업을 영위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