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전 총리측 안호영 의원, “전북 발전을 위해 이재명 후보 지지" 선언

(수원)강대웅·송인호 기자입력 : 2021-09-22 15:04
안 의원, 기본국가전북연대 상임고문 수락...투표 적극 참여 독려 전북, 민주당의 심장부이며 승리의 엔진...지역 발전 총 매진 다짐

정세균 전 총리의 미래경제캠프 전북본부장을 맡았던 안호영 의원이 22일 사실상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 [사진=페이스북 캡처]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과정에서 정세균 전 총리의 미래경제캠프 전북본부장을 맡았던 안호영 의원이 22일 사실상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

안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휘영청 밝은 보름달을 바라보며 지치고 힘든 우리들의 삶에 희망이 찾아오기를 소망했다"라고 한가위 인사를 한 뒤 “전북발전을 위해 함께 해왔던 다양한 분들과 숙의한 결과 전북 시민사회단체가 결집한 기본국가전북연대(이재명후보 지지) 상임고문 제안을 수락했다”고 밝혔다.

안 의원은 “지난 19일 완주·진안·무주·장수지역위원회 화상회의에서 당원 동지들의 의견을 수렴했다”며 “당원들은 지역구 국회의원이었던 정세균 전 총리가 사퇴해 어렵고 힘든 상황이지만 민주정부를 지켜내기 위해 본선에서 이길 수 있는 후보를 선택하는 것이 불가피하다는 말씀들이었다”고 의견 수렴과정을 설명했다.

안 의원은 이어 “전북의 미래 먹거리인 수소산업과 재생에너지, 균형발전을 통한 새로운 전북발전의 계기를 만들어내기 위해서는 전북도민이 민주정부 4기의 주역으로 나서야 한다”면서 “우리에게는 전북 발전에 대한 약속을 지키고 실천할 수 있는 믿음을 줄 수 있는 후보가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안 의원은 그러면서 “전북은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 대통령에 이르기까지 모든 민주당 후보가 경선은 물론 본선에서 당선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해온 민주당의 심장부이고 승리의 엔진이다”며 “전북 경선을 통해 하나 되는 민주당으로 각 후보를 용광로처럼 화합시켜 새로운 미래를 여는 승리의 출발점이 될 수 있도록 권리당원과 선거인단 투표에 적극 참여해 달라”고 호소했다.

안 의원은 글 말미에서 “한결같은 마음으로 당원과 전북도민의 곁에서 전북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안 의원이 이번에 상임고문을 맡은 기본국가전북연대는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는 단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