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법인세 포탈 혐의 정식 재판 회부

문지훈 기자입력 : 2021-09-16 19:19

[사진=포스코건설 CI]


포스코건설이 법인세 포탈 혐의로 재판에 회부됐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지난 6월 포스코건설과 직원을 조세범처벌법 위반 혐의로 벌금형에 약식기소했다.

포스코건설 직원은 지난 2015년 4월과 2016년 4월 법인세를 포탈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법인세 포탈 규모는 각각 1억원, 580만원으로 전해졌다.

포스코건설은 양벌규정에 따라 직원과 함께 약식기소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