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주경제 DB]

SBI저축은행은 수신금리를 0.3%포인트 인상한다고 2일 밝혔다. 실행 시점은 3일이다. 대상은 SBI저축은행과 사이다뱅크에서 판매 중인 정기예금, 자유적립예금, SBI스페셜정기예금, 종합자산관리계좌(ISA) 정기예금, 사이다뱅크 수신상품이다.

금리 인상 이후 12개월 만기 기준 정기예금 금리는 최대 2.60%까지 올라간다. 국내 저축은행 중 가장 높은 수준의 정기예금 금리다.

SBI저축은행 관계자는 “수신금리 인상을 통해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하거나 목돈마련을 준비하고 있는 고객이 많이 유입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앞으로도 높은 수준의 금리와 다양한 상품 제공을 통해 서민금융기관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