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더 쉽고 편안한, 새로운 금융"…뉴 비전 선포

배근미 기자입력 : 2021-09-01 09:45
1일 신한금융그룹 창립 20주년 기념식 온라인서 개최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1일 신한금융 창립 20주년을 맞아 신한은행 디지털 방송국에 구축한 AR 증강현실 스튜디오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그룹 제공]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1일 그룹 창립 20주년을 맞아 "고객이 바라는 금융의 진정한 모습에 맞춰 신한이 달성해야 할 미래의 꿈을 다시 정렬할 때"라며 신한금융의 새로운 도약을 강조했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이날 온라인으로 개최된 창립 20주년 기념식에서 그룹의 새로운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을 선포하며 이같이 밝혔다. 

신한금융은 앞서 창립 20주년을 맞아 보다 고객 관점의 가치를 담은 비전을 만들기 위해 그룹 Vision RE:BOOT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10대부터 60대까지 약 500여명의 고객 및 임직원 설문조사, 외부전문가 인터뷰 등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해 최종적으로 그룹의 새로운 비전을 도출했다. 

그룹의 새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 에는 고객이 금융에 바라는 가장 중요한 세 가지 가치 편리성, 안전성, 혁신성을 모두 담았다. 특히 ‘더’라는 표현에는 고객을 향한 끊임없는 노력과 함께 신한만의 차별적인 솔루션을 제공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내고 있다.

‘더 쉬운 금융’이란 고객이 더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혁신적인 디지털 서비스를 통해 고객의 일상과 비즈니스에 금융을 더 가깝게 연결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더 편안한 금융’은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올바른 금융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마음을 더 편안하게 하겠다는 신한의 약속을 보여준다.

마지막으로 ‘더 새로운 금융’에는 혁신적인 디지털 기술을 창조적으로 연결한 참신하고 독창적인 一流금융 서비스를 통해 고객에게 더 나은 가치를 제공하겠다는 신한의 다짐을 담았다.

신한금융은 그룹의 새로운 비전이 조직 내 빠르게 정착되고 임직원의 생각과 행동에 내재화 될 수 있도록 ‘New Vision 구동체’를 신설했으며, 이를 통해 대외 광고·IR·대고객/직원 이벤트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한다는 계획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