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호중 "언중법 처리 의견 접근 많이 이뤄져"...여야 오후 1시 재회동

박경은 기자입력 : 2021-08-31 11:11
각 당 의원총회 열고 최종 입장 수렴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왼쪽 두 번째)와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오른쪽 두 번째)가 3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장실에서 박병석 국회의장 주재로 회동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한병도 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 윤 원내대표, 박병석 국회의장, 김 원내대표,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 [사진=연합뉴스]
 

여야가 언론중재법 개정안 처리를 두고 상당한 의견 접근을 이룬 것으로 파악됐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31일 오전 여야 원내대표 회동을 마친 뒤 브리핑을 통해 "의견 접근이 많이 이뤄지고 있다"며 "최종적으로 양당 간 합의가 이뤄질 수 있도록 각 당 의원들의 의견을 들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도 "양당 간 (의견) 접근을 이루기 위해 최대한 노력 중"이라며 "각 당으로 돌아가 의원들의 동의를 확인한 다음 최종적 입장을 (밝히겠다)"고 했다. 양당 원내대표는 오후 1시에 재회동할 계획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