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언석, 국민의힘 복당…경북도당 “대통합 차원”

김도형 기자입력 : 2021-08-28 12:20

송언석 국민의힘 의원 [사진=연합뉴스]


당직자 폭행 논란으로 탈당했던 송언석 의원이 27일 국민의힘으로 복당했다.

국민의힘 경북도당은 이날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열고 송 의원의 복당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경북도당은 “송 의원은 그동안 피해자들과 사무처 당직자들에 대한 진심 어린 사과와 자숙의 시간이 있었다”며 “피해를 입은 당직자분들도 사과를 받아들이고 용서의 뜻을 전한 바 대통합의 차원에서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복당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준석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송 의원이 과거 있었던 일에 대해서 반성하고 사무처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한 노력을 꾸준히 해온 것으로 알고 있다”며 “당의 일원으로 돌아온 것을 환영한다”고 했다.

앞서 송 의원은 지난 4·7 재보궐선거 당시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 비서실장으로 개표방송을 보기 위해 중앙당사 상황실을 찾았다가, 자리가 마련돼 있지 않자 당 사무처 직원의 정강이를 여러 차례 발로 찼다. 이후 논란이 커지자 탈당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