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택분양보증 제도 전수
 

주택도시보증공사는 주택분양보증 제도 전수와 양국 간 지속적인 협력을 위해 지난 17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카자흐스탄주택공사 및 바이테렉과 MOU를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권형택 HUG 사장, 바이테렉 회장, KHC 사장.



주택도시보증공사(이하 HUG)는 주택분양보증 제도 전수와 양국 간 지속적인 협력을 위해 지난 17일 카자흐스탄주택공사(Kazakhstan Housing Company, 이하 ‘KHC’) 및 바이테렉(Baiterek)과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HUG는 2014년부터 카자흐스탄의 주택공급을 위한 협력을 지속해왔으며 2019년부터는 기획재정부가 주관하는 KSP 정책자문사업을 통해 카자흐스탄에 주택분양보증 제도 운영 경험을 전수했다.

올해 1월에는 카자흐스탄 주택보증기금, 바이테렉개발 등 주택 관련 기관이 KHC로 통합 출범함에 따라 KHC 및 카자흐스탄 국영지주회사인 바이테렉과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 체결식은 권형택 HUG 사장, KHC 사장, 바이테렉 회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17일 서울에서 진행됐다. HUG와 각 기관은 카자흐스탄의 주택분양보증 제도 안착을 위해 노력하고 주택정책·금융 부분의 교류를 확대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각 기관은 주택분양보증 제도에 대한 지식과 경험 공유, 워크숍과 교육 프로그램을 통한 주택보증·금융 전문가 교류 강화, 주택건설 관련 정보공유 및 협력 확대 등을 약속했다.

권형택 HUG 사장은 “HUG의 주택분양보증 제도 운영 경험을 카자흐스탄에 전수할 수 있어 기쁘다”며 “HUG는 앞으로도 양국 간 교류를 통한 제도 전파 및 협력 확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