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2분기 영업익 1871억원…전년比 167%↑

류혜경 기자입력 : 2021-08-04 16:05
매출액 1조8063억원, 전년 동기 대비 32.4% 증가 18인치형 이상 승용차용 타이어 비중 확대로 수익성 개선
글로벌 자동차 시장이 회복하며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2분기에 호실적을 냈다. 한국타이어는 지난 2분기 글로벌 연결 기준 매출액 1조8063억원과 영업이익 1871억원을 기록했다고 4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2.4%, 167.1%가 증가한 수치다. 
 

한국타이어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유럽·북미·중국 등 주요 지역에서의 판매 회복과 고인치 타이어 판매 비중 확대 등을 통해 판매를 늘리고 있다. 2분기 신차용 타이어(OE) 및 교체용 타이어(RE) 판매가 전년동기 대비 모두 성장했다. 18인치형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비중도 약 38%로 전년동기 대비 5.4%포인트 상승하며 질적 성장을 이뤘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올해 매출액 7조원 이상 달성을 위해 지역별 최적의 유통 전략을 바탕으로 양적∙질적 성장을 함께 이뤄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