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서울핀테크랩 입주기업 20개사 모집

한지연 기자입력 : 2021-08-02 11:15
서울핀테크랩 입주기업…지난해 매출 700억원, 투자유치 617억원 달성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서울핀테크랩'에 입주할 신규 기업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서울 핀테크랩은 위워크 여의도역점 내 6개층 (4‧5‧6‧8‧17‧19층, 연면적 1만1673㎡) 규모로 운영 중이며, 현재 국내‧외 핀테크 스타트업 100개사(국내 77개, 해외 23개)가 입주해 있다.

모집기간은 이날부터 30일까지며, 국내‧외 핀테크 스타트업 총 20개사를 선정할 계획이다. 입주를 원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오는 12일에는 온라인 사업설명회를 진행한다.

핀테크 분야에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이나 아이템을 보유한 7년 이내의 국내·외 창업기업이라면 누구나 입주를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지난해부터 성장 가능성 있는 혁신기업 입주의 문턱을 낮추기 위해 매출액, 투자유치금액에 관계없이 지원가능한 분야를 신설해 기업의 입주기회를 확대했다.

모집유형은 2개 부문으로 △창업 7년 이내 △직원 5인 이상 △최근 3년간 누적 매출 1억원 이상 △투자유치액 1억원 이상 등이면 지원 가능하다. 지난해 신설된 새로운 유형 지원 조건은 △창업 3년 이내 △직원 5인 미만 등이다.

입주가 결정되면 최대 3년간 독립된 사무공간을 포함한 기업 성장단계별 맞춤 보육을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핀테크 전문 운영사를 통한 인큐베이팅, 분야별 전문가의 교육‧멘토링, IR(투자설명회), 국내‧외 금융기관과의 네트워킹 프로그램과 영국‧싱가포르 등 해외진출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입주 계약은 1년 단위이며, 선발 기업은 1년 후 연장평가를 거쳐 최대 3년간 입주하게 된다. 이외에도, 대기업·금융사와 연계한 IR,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영국 테크위크 인 런던(Tech Week in London)등 해외진출 지원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선발 일정은 △9월 2~3일 서면평가 △9월 13~14일 대면평가 △9월 17~30일 합격자 통보 및 서류 제출 △10월 1일 입주 계약 협약 체결(예정) 순으로 진행된다.

시는 이달 12일 오후 3시부터 사전 신청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사업설명회를 열고 지원 절차 및 일정, 지원내용 등에 대해 설명한다. 사전접수 링크는 서울핀테크랩 홈페이지 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황보연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핀테크는 금융산업 경쟁력의 필수 기술이자 서울이 금융허브로 도약하기 위한 핵심 경쟁력인 만큼 서울핀테크랩에서 한국의 금융시장을 견인하고, 아시아 금융시장을 선도할 유니콘 기업이 나올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핀테크랩 입주기업들은 지난해 700억원의 매출과 617억원의 투자유치를 달성해 전년대비 실적이 각각 154%, 100%씩 증가했다. 입주기업 신규 고용인원도 지난해보다 480% 늘어난 725명이 됐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