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2분기 영업이익 283억7100만원…29.7%↓

전환욱 기자입력 : 2021-07-29 17:35
지난해 2분기 일시적으로 실적 높게 형성된 영향

[사진=유한양행 제공]




유한양행이 올해 2분기 별도 기준 영업이익이 283억71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9.7% 감소했다고 29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4238억2300만원으로 3.7% 늘었고, 순이익은 256억4400만원으로 6.2% 증가했다.

유한양행은 영업이익이 크게 감소한 원인에 대해 지난해 2분기 실적이 일시적으로 높게 형성된 영향이 컸다고 설명했다.

유한양행은 지난해 2분기 얀센바이오테크로부터 마일스톤(단계별 성공에 따른 기술료) 3500만 달러(약 401억원)를 수령한 바 있다.

유한양행은 지난 2018년 얀센에 비(非)소세포폐암 치료제 '레이저티닙'을 기술 수출했고, 얀센이 레이저티닙의 임상 개발을 본격화하면서 지난해 4월 유한양행에 첫 번째 기술료를 지불한 바 있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지난해 2분기 얀센으로부터 수령해 일시적으로 반영된 마일스톤으로 인해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줄어든 것처럼 보이는 것"이라며 "일회성 이익을 제외할 경우 매출과 이익 모두 견조하게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유한양행의 올해 2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은 234억2700만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34.3% 감소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4333억3800만원으로 4.3% 증가했고, 순이익은 332억2100만원으로 3.2% 줄었다.

유한양행은 올해 상반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8000억원을 넘기면서 연간 매출액 '1조원' 클럽 자리를 유지할 전망이다. 올해 상반기 매출액은 8123억7200만원, 영업이익은 373억2800만원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