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우 성덕 됐다...블랙핑크 제니·있지 예지 "저도 응원"

전기연 기자입력 : 2021-07-29 16:53

[사진=황선우 인스타그램]


수영선수 황선우가 성덕이 됐다. 

최근 한 방송 인터뷰에서 황선우는 "블랙핑크 제니랑 있지 예지를 좋아한다"라고 고백했다.

이를 본 제니와 예지는 이에 보답하듯 황선우를 향한 응원 메시지를 올렸다. 

블랙핑크 제니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도 응원하고 있어요. 황선우 선수 화이팅"이라는 글을 올렸고, 예지는 손하트 사진과 함께 "잠시 후 있을 결승 파이팅! 저도 함께 응원할게요"라는 글로 응원했다.

경기 후 제니가 올린 글을 본 황선우는 "손이 떨려요"라며 기쁨을 드러냈다. 

이날 오전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자유형 100m 결승에서 황선우는 47초82 기록으로 5등을 기록했다.

이는 준결승에서 작성한 아시아 신기록 47초56보다 느렸지만, 이 성적은 1952년 헬싱키 대회에서 은메달을 건 일본 스즈키 히로시 이후 69년 만에 나온 아시아 선수 최고 기록이다. 

황선우는 30일 자유형 50m 경기에 출전할 예정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