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JB금융지주 제공]

JB금융그룹 계열사인 전북은행과 광주은행이 국제 신용평가사 무디스(Moody's)로부터 신용등급 ‘A3’를 유지하면서 등급 전망을 기존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 상향 평가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무디스는 "전북은행과 광주은행이 수익성 위주의 성장전략으로 양호한 재무 실적을 꾸준히 달성하고, 안정적인 자본적정성을 유지하고 있어 신용등급 전망을 상향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무디스는 전북은행과 광주은행 신용등급 재확인 배경으로 △리스크 관리 강화에 힘입은 자산건전성 △충분한 자본적정성 △여신 포트폴리오 운영 결과인 수익성 △수신 부문의 안정적인 자금조달 및 유동성 △지역경제에서 차지하는 중요성에 따른 정부 지원 가능성 등을 들었다.

JB금융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그룹의 대외 신인도를 강화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