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고 주가 7%↑..."친환경 모빌리티 사업 MOU 체결" 소식에 상승세

전기연 기자입력 : 2021-07-27 10:47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오비고 주가가 상승세다.

2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10시 39분 기준 오비고는 전일 대비 7.53%(1600원) 상승한 2만28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오비고 시가총액은 2578억원이며, 시총순위는 코스닥 416위다. 액면가는 1주당 500원이다.

이날 오비고는 모빌리티 사업 확대 본격화를 위해 통합 모빌리티 전문업체인 휴맥스모빌리티, 충전플랫폼 서비스 업체인 차지인과 모빌리티 사업 관련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력으로 휴맥스모빌리티의 주차, 충전, 카플랫의 친환경 기업 카셰어링 서비스, 그리고 차지인의 충전 플랫폼을 오비고의 스마트카 플랫폼을 활용해 상용화할 계획이다.

또한 개발된 서비스를 이용해 전기차 렌트, 공유, 충전을 하나의 구독 상품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황도연 대표는 "모빌리티 산업을 선도하는 기업들과의 제휴, 양질의 서비스 컨텐츠 확보는 오비고 스토어의 글로벌 경쟁력에 매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컨소시엄 구축을 계기로 모빌리티 사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우리의 미래차 기술이 산업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 협력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