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부산 명지국제신도시에 글로벌캠퍼스 건립 추진

박기람 기자입력 : 2021-07-27 09:30
연면적 1만8936㎡, 학생수 1200명 대상…유치부~고등부 과정 운영 올해 하반기 설계 착수해 오는 2024년 준공 예정

[LH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7일 부산시청에서 부산광역시, 부산진해 경제자유 구역청과 '부산 명지국제신도시 글로벌캠퍼스 건립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글로벌캠퍼스는 부산 명지국제신도시 내 외국 교육기관 부지에 연면적 1만8936㎡로 건립되는 국제학교로, 학생수 1200명을 대상으로 유치부에서 고등부 과정을 운영한다.

시설은 강의동, 체육관, 교수 숙소동, 학생 기숙사동, 수위동 등으로 구성되며, 오는 하반기 설계를 착수해 오는 2024년 준공 예정이다. 준공 이후에는 부산시에 인계하며, 부산시는 글로벌캠퍼스를 운영할 외국교육기관으로 영국 로얄러셀스쿨을 선정했다.

LH는 글로벌캠퍼스 건축을 위한 설계·시공부터 준공까지 담당해 학교 건립을 책임지며, 부산광역시는 캠퍼스 건립에 필요한 각종 행정적 절차를 지원하고 외국 교육기관을 선정한다. 부산진해 경제자유구역청은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각종 인허가 절차 등을 지원한다.

글로벌캠퍼스가 개교할 경우, 외국인 근로자는 국내에서의 자녀 입학 등에 대한 고민을 줄일 수 있고, 내국인 학생도 입학이 가능해 글로벌 전문가로 성장할 기회를 얻을 수 있다. 아울러 국제학교로 선정된 로얄러셀스쿨은 부산 명지국제신도시를 대표하는 교육기관으로 성장해 지구 내 글로벌 기업 유치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LH 측은 밝혔다.

김현준 LH 사장은 "부산 명지국제신도시에는 글로벌캠퍼스와 함께 낙동강아트홀 등 문화복합시설과 국회도서관 부산 분관도 들어설 예정"이라며 "명지지구가 지역사회를 발전시키는 거점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