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국민 캠프’에 신지호·박민식·이학재·김경진 전 의원 합류

황재희 기자입력 : 2021-07-25 16:01
캠프명, 국민캠프로 결정
 

윤석열 전 검찰총장 [사진=연합뉴스]


범야권 대선주자 후보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 캠프에 신지호·박민식·이학재·김경진 전 의원이 합류했다.

25일 정치권에 따르면, 윤 전 총장 대선캠프는 캠프 이름을 '국민캠프'로 정하고 다양한 인사들과 함께 캠프를 꾸려갈 계획이다.

국민캠프 대변인으로 합류한 김병민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 발표된 윤석열의 국민캠프에는 국민의힘 구성원도 있고 과거 국민의당에 몸담았던 인사와 정당에 소속돼 있지 않은 인사 등이 다 포함됐다”며 “정권교체를 염원하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함께할 수 있도록 공간을 크게 열어뒀다”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상근 정무특보에 이학재 전 의원, 상근 정무보좌역에 함경우 국민의힘 경기 광주갑 당협위원장, 상근 대외협력특보에 김경진 전 의원, 청년특보에 장예찬 시사평론가, 상황실 총괄부실장에 신지호 전 의원, 기획실장에 박민식 전 의원, 대변인에 이두아 전 의원과 윤희석 전 국민의힘 대변인이 각각 선임됐다고 발표했다.

김 대변인은 “이는 윤 후보의 대권행보에 훨씬 중요한 분기점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모여 있는 많은 분들이 정권교체의 뜻을 모아 함께 행동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정권교체로 가는 길에 다함께 손잡는 것은 국민의힘에 있는 분들께서도 크게 이견이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입당과 관련해서는 “정치적 상황은 그때그때 환경과 변화에 맞춰 움직이기 마련이다. 오늘 국민캠프가 새롭게 출범하면서 더 많은 사람이 보강된 것도 여러 정치 환경 변화를 가져다주는 것”이라며 “앞으로 이어지는 여러 정치 환경도 다양하고 열린 결말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