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태국 지역사회 감염자 1만 3002명, 역대 최다 또 경신(21일)

코보리 타카유키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1-07-22 17:18

[사진=태국 질병통제국 페이스북]


태국 정부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예방센터(CCSA)는 21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신규 감염자가 1만 3002명 확인됐다고 밝혔다. 5일 연속 1만명을 돌파했으며, 역대 최다를 경신했다. 이 중 지역사회 감염자는 1만 2971명.

감염자 중 1049명이 형무소 및 구치소에서 확진판정을 받았으며, 31명은 해외유입 사례였다. 완치자는 8248명, 사망자 수는 108명.

지역별 감염자 수는 수도 방콕이 2921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사뭇사콘이 932명으로 그 뒤를 이었다. 이 밖에도 많은 감염자가 발생한 지역은 논타부리 661명, 사뭇쁘라깐 656명, 촌부리 636명 등.

누적 감염자 수는 43만 9477명, 완치자는 30만 4456명. 사망자 수는 3610명으로 늘었다.

20일에는 22만 5061명이 1회 백신을, 3만 2815명이 2회 백신을 접종받았다. 누적 접종 횟수는 1480만 5120회.

■ 13개 지역 미용실 등 폐쇄
보건부는 21일, 감염확산이 가장 심각한 '최고도 엄격 관리지역' 13개 지역에 대해, 추가로 10종의 시설을 폐쇄한다고 밝혔다. 수영장, 경기장 등 모든 스포츠 관련시설을 비롯해, 회의장, 미용실 및 이발소, 네일샵, 미술관 및 박물관, 공원 및 식물원, 도서관 등이 추가로 폐쇄된다. 각 지역별로 폐쇄되는 시기는 차이가 있으며, 방콕은 23일부터 2주간 폐쇄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