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여자라서 못 간 우주…60년만에 꿈 이룬 82세 월리 펑크

유대길 기자입력 : 2021-07-21 12:35

[AP=연합뉴스]


미 우주탐사기업 '블루 오리진'의 '뉴 셰퍼드' 로켓을 타고 우주여행을 성공적으로 마친 월리 펑크(82)가 현지시간 20일 미국 텍사스주 밴혼 인근 우주기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소감을 말하고 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