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21] 갤럭시S21 울트라, 최고의 스마트폰으로 선정

강일용 기자입력 : 2021-07-01 08:21
GSMA 주최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 수상... 화면과 카메라 높게 평가

갤럭시S21 울트라.[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의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1 울트라'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21에서 '최고의 스마트폰(Best Smartphone)'으로 선정됐다.

1일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에 따르면 매년 MWC 기간에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 행사를 진행해 모바일 분야에서 뛰어난 기술과 하드웨어·소프트웨어·서비스를 선정해 발표한다.

최고의 스마트분 부문은 성능뿐만 아니라 디자인, 혁신, 사용편의성, 사용자경험, 신뢰성, 가격대성능비 등을 종합해서 평가한다.

심사위원들은 갤럭시S21 울트라 5G가 놀라운 AMOLED 화면, 최고 수준의 카메라 등을 탑재하는 등 역대 삼성전자 스마트폰 중 최고의 제품이라고 수상 이유를 설명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갤럭시S21 울트라 5G는 현존하는 모바일 혁신 기술을 모두 품고 있는 제품으로, 밝고 인텔리전트한 디스플레이와 인공지능(AI) 기술이 대폭 강화된 카메라를 탑재하고 갤럭시S 시리즈 중 처음으로 'S펜'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스마트폰 바디와 메탈 프레임, 후면 카메라를 매끄럽게 연결해 일체감을 주는 '컨투어 컷' 디자인도 채택했다.

'최고의 스마트폰' 부문 최종 후보에는 '갤럭시S20 FE'도 포함됐다. 갤럭시S20 FE는 120Hz 주사율의 부드러운 디스플레이와 AI 기반의 카메라 등을 갖추고 우수한 가격대성능비를 제공하는 준 플래그십 스마트폰이다.

최승은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마케팅팀장(전무)은 "삼성전자는 모바일 혁신을 선도해왔으며 현재뿐 아니라 미래의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기기를 선보이고자 노력하고 있다. 그 어느 때보다 다양하고 역동적인 니즈를 가지고 있는 소비자들로부터 계속해서 사랑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