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글로벌, 상반기 신규수주 2조 돌파

박기람 기자입력 : 2021-06-17 13:42
올해 수주목표 64% 넘어서

코오롱글로벌 송도 사옥 전경 [사진= 코오롱글로벌 제공]

코오롱글로벌이 최근 2941억원의 대규모 주거용 오피스텔 신축공사를 수주하며, 상반기 신규 수주액이 2조원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올해 신규수주 목표치인 3조1100억원의 64%에 달하는 수치다. 신규 수주 호조가 계속되면서 실적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대전 유성구 봉명동 543번지에 건설 예정인 이 오피스텔은 지하 6층~지상 49층 4개 동에 주거용 오피스텔 1380실과 상가를 공급하는 사업이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부터 49개월이며, 착공·분양은 2022년 상반기로 예정돼 있다.

코오롱글로벌은 주택공급에 공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올해 초부터 1726억원 규모 대구 효목1동 6구역 재건축사업을 비롯, 도시정비사업부터 1715억원 규모의 울산 야음동 공동주택 신축공사 등 굵직한 프로젝트를 잇따라 수주하면서 규모를 확장해 나가고 있다.

지난 5일에는 대전 태평동 2구역 재개발사업 시공사 선정총회에서 조합원들의 높은 호응을 얻어 시공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한편 코오롱글로벌은 2015년도부터 신규 수주액 2조원을 돌파한 이후 매년 수주 규모를 키워나가고 있다. 지난해에는 2조7656억원의 수주 실적을 올렸다. 1분기 말 기준 수주잔고는 지난해 건설부문 매출액의 4.7배에 달하는 9조5321억원에 이른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