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림, 덴마크 글로벌 에너지솔루션 기업과 '녹색동맹 업무협약' 체결

박기람 기자입력 : 2021-05-18 14:26

18일, 서울 주한덴마크대사관에서 아이너 옌센 주한덴마크대사(중앙)가 참석한 가운데 정영균 희림 총괄대표(좌)와 김성엽 댄포스 동북아대표(우)가 양사간 '녹색동맹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 제공]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이하 희림)가 탄소중립 경제, 사회 구현을 위해 덴마크 글로벌 에너지솔루션 기업인 댄포스와 녹색동맹을 결성하고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토대로 양사는 지속가능한 녹색 도시와 건축물 시장을 선도하고 코로나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기술교류, 글로벌 네트워크 공유, 시장개척 등으로 함께 수행해 나가기로 했다.

댄포스의 에너지효율 솔루션 기술을 희림의 '에너지 통합 디자인'에 활용하고, 지속가능한 도시와 건축물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정기적인 '녹색서밋'을 개최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또 양사의 글로벌 네트워크 공유, 상호 지원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함께 발굴해 나가기로 했다.

희림 관계자는 "ESG 경영 실천과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사회 전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글로벌 에너지솔루션 기업인 댄포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앞으로 희림이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친환경 건축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