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생의료재단, 청소년 진로 탐색 돕는다

이효정 기자입력 : 2021-05-14 11:59
강남구 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와 청소년 직업체험 MOU 체결

자생의료재단과 강남구 진로직업체험센터가 지난 13일 청소년들의 진로 탐색을 위한 '청소년 진로직업체험 MOU'를 체결했다.[사진=자생의료재단]


자생의료재단이 청소년 진로 탐색을 돕기 위해 나선다.

자생의료재단은 지난 13일 서울 강남구 역삼청소년수련관에서 강남구 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청소년의 진로 탐색과 직업 체험 기회를 제공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자생의료재단은 진로와 직업을 고민하는 학생들이 한의학에 대한 흥미와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한의사 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참여 대상은 강남구 소재 중학교 1학년 학생들이다. 이들은 자생한방병원을 직접 견학하며 한의학에 대한 강의를 듣고 질의응답 시간은 물론 한방 치료법과 한․양방의 차이점 등을 배운다. 아울러 한의사 지도하에 일일 한의사 체험을 하고, 혈자리 치료 체험과 한의사가 되는 법을 배울 예정이다.

자생의료재단 박병모 이사장은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역량과 잠재력을 발휘해 꿈을 찾고 우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진로직업체험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