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채움공제 근로자 휴가비 지원…중진공-관광공사 MOU

현상철 기자입력 : 2021-04-23 10:21

[사진 = 중진공]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한국관광공사가 내일채움공제 가입 근로자에게 휴가비를 지원한다.

중진공은 23일 서울 중구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관광공사와 내일채움공제 가입기업의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은 자유로운 휴가문화 조성과 ‘쉼표가 있는 삶’을 지원하고자 근로자와 기업이 각각 20만원, 10만원씩 여행 적립금을 조성하면 여기에 관광공사가 10만원을 추가로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중진공은 내일채움공제 가입 근로자 총 4000명을 대상으로 1인당 10만원씩 기업 부담분을 지원해 기업의 부담을 줄여준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한 재원은 내일채움공제 기금운용을 통한 수익으로 조달한다.

내일채움공제 가입 근로자는 20만원만 부담하면 총 40만원의 여행 적립금을 모을 수 있게 된다. 적립금은 ‘휴가# 온라인몰’을 통해 국내여행 관련 상품 구매에 사용할 수 있다.

이번 휴가비 지원 협약 체결로 내일채움공제 가입 근로자들의 장기재직 동기부여와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가 기대된다.

중진공은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되면 지원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신청은 내일채움공제 홈페이지를 통해 기업단위로 가능하다.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은 “내일채움공제 가입 근로자가 선호하는 복지서비스를 조사한 결과 여행 분야가 2년 연속으로 가장 높게 나타나 한국관광공사와 힘을 모으게 됐다”면서 “중소기업 근로자의 복지 향상과 상생협력이라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중진공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