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전선 4.68% 상승..."미국서 1분기 700억 수주고 기록"

전기연 기자입력 : 2021-04-08 10:23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대한전선 주가가 상승세다.

8일 오전 10시 18분 기준 대한전선은 전일대비 4.68%(55원) 상승한 1230원에 거래되고 있다. 

대한전선은 지난 1분기 미국 동부 뉴욕과 펜실베니아, 서부 캘리포니아, 아이다호 등에서 700억 원 수주고를 기록했다. 제품군은 중압 케이블부터 345rV 초고압 케이블 및 접속재까지 다양하다. 

대한전선은 기존 제품 중심의 영업에서 탈피해 고객 니즈를 발굴해 솔루션을 제시하면서 수주를 확대할 수 있었다. 이런 노력 덕분에 2015년 430억 원 규모였던 미국 시장 연매출은 2020년 2070억 원 규모로 5배가량 성장했다.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에서도 대한전선의 영업 전략 및 기술력으로 미국에서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바이든 정부의 인프라 투자 계획 및 신재생에너지 정책 등과 관련해 미국 내 케이블 수요가 급속도로 확대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대한전선은 내달 5월 18일 임시주주총회를 연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