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쏘카 성폭행범 미성년자 촬영영상 추가 확보

김형석 기자입력 : 2021-04-07 21:15
디지털 포렌식 결과 영상 2건 발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초등학생을 공유 차량인 쏘카에 태워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30대 남성 휴대전화에서 또 다른 아동·청소년 성착취물이 발견됐다.

충청남도경찰청은 A씨에 대한 추가 범죄가 있어 지난달 17일 검찰에 송치했다고 7일 밝혔다.

경찰은 A씨 휴대전화를 확보해 디지털 포렌식을 하는 과정에서 아동과 청소년이 찍힌 성착취물 동영상 여러 건을 발견했다.

2016년부터 저장된 12개 영상 가운데 A씨가 미성년자를 직접 촬영한 영상은 2개로 파악했다. 나머지 10개는 인터넷에서 내려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A씨는 지난 2월 6일 승차 공유업체인 쏘카에서 차를 빌려 충남으로 가 초등생을 태운 뒤 경기도에 있는 자택으로 이동해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 초등생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