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3Gbps 이상 속도 4.9GHz 대역 5G 서비스 성공... 세계 최초 구현

정명섭 기자입력 : 2021-03-03 16:28
차이나모바일과 중국 상하이서 램프사이트 솔루션 구축
화웨이가 세계 최초로 4.9GHz 주파수에서 5G 서비스에 성공했다고 3일 밝혔다.

실내 네트워크 환경에서 2.6GHz, 4.9GHz 대역의 총 대역폭 200MHz와 동시에 분산형 다중입출력장치(Massive MIMO)가 구현된 건 처음이라고 회사는 강조했다.

지난달 중국 상하이 신국제엑스포센터(SNIEC)에서 차이나모바일과 공동으로 구축한 램프사이트 솔루션 덕분이다. 이 솔루션으로 최고 속도가 3Gbps로 실외 기지국(AAU, Active Antenna Unit)에 버금가는 성능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주파수 집적기술(CA)을 통해 200MHz 대역폭을 확보하기 위해 100MHz 대역폭을 지원하는 최신 4.9GHz 램프사이트 솔루션을 도입해 기존 2.6GHz 주파수에 연동되도록 했다. 이를 통해 대형 스포츠 경기장, 공항, 철도역 등 대용량 트래픽 수요와 사용자 밀도가 높은 시설에서도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4.9GHz 대역은 통신 사업자들이 실내 핫스팟에서 커버리지를 향상시켜 일반 사용자 서비스를 위한 높은 품질의 실내 환경을 조성하는 데 이상적인 옵션으로 평가받는다.

박성호 한국화웨이 상무는 “실내 5G 품질에 대한 소비자들의 아쉬움이 여전히 크고, 국내 이통사들은 실내 5G 커버리지, 품질 확보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상황”이라며 “실내 램프사이트 솔루션을 통해 다중이용시설, 주거지역에서의 일반 소비자용뿐 아니라 제조, 의료, 교육 등 산업용 응용 서비스에서도 5G 체감 품질을 혁신적으로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화웨이는 지난달 차이나모바일과 공동으로 중국 상하이 신국제엑스포센터(SNIEC)에 구축한 램프사이트 솔루션을 선보였다. [사진=한국화웨이 제공]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