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포항제철소, 설비부문 직책자 '등대형 리더'로 키운다

(포항) 최주호 기자입력 : 2021-02-24 16:26
직책자 등대형 리더십 교육 실시...MZ세대와 소통하는 리더 양성

포스코 포항제철소 설비부문 직책보임자들이 리더십 교육을 수강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포항제철소 제공]

포스코 포항제철소 설비부문이 등대형 리더 양성에 나섰다.

24일 포항제철소에 따르면 지난 17~20일까지 3일간에 걸쳐 포항제철소 설비부문은 현장 직책자들을 대상으로 등대형 리더십 교육을 실시했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감안해 교육은 3일간 7차 수로 나눠 진행됐으며, 현장 직책자 300여 명이 교육에 참여했다.

이번 교육은 배려와 존중을 바탕으로 소통하는 '등대형 리더' 양성에 초점을 맞췄다. 현장의 목소리를 귀 기울여 듣는 리더를 양성해 직책자와 일반 직원 사이의 소통의 벽을 없애고 자유롭게 소통하는 조직으로 변모하기 위해서다.

등대형 리더는 어두운 바다를 멀리 비추는 등대처럼 스스로를 낮추면서 나아갈 방향을 알려주는 리더를 일컫는 말이다. 포스코는 기업시민 실천 가이드를 통해 어떤 위치에서든 직원들과 소통하고 직원들이 본연의 업무에 몰입할 수 있도록 돕는 등대형 리더십을 강조해왔다.

교육은 겸손한 리더십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수직적이고 위계적인 조직문화, 권위적인 일방향 소통을 탈피하고 수평적인 소통을 해야 협업을 강화할 수 있다는 내용이다.

특히, 교육은 최근 늘어나고 있는 MZ세대 직원들과 소통하는 방법을 다뤄 눈길을 끌었다.

교육에 참여한 직책자들은 교육 말미에 체크리스트를 통해 자신이 속한 조직의 문화와 스스로의 리더십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교육에 참여한 임동규 파트장은 "젊은 직원들이 늘어나면서 기존의 권위적인 소통의 한계를 느꼈었는데, 구체적인 방법을 알려주어 유익했다"며, "현장에서 직원들의 이야기를 경청하고 소통하는 리더로 거듭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포항제철소 설비 부문은 앞으로도 직책자는 물론 구성원들의 소통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교육을 펼칠 예정이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