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대구 대성맨션 소규모재건축사업 시공사 선정

윤주혜 기자입력 : 2021-02-09 14:19

[대구 대성멘션 투시도]

동부건설은 지난 8일 코리아신탁이 일반경쟁 입찰방식으로 진행한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386억원 규모의 대구 대성맨션 소규모재건축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대성맨션 소규모재건축사업은 대구시 남구 봉덕동 985-17번지 대성맨션과 그 일대를 재건축하는 사업이다. 사업지에는 지하 3층~지상 26층 규모의 총 159가구 아파트 앞산 센트레빌(가칭) 단지가 들어설 예정이다.

앞산 센트레빌이 들어설 사업지는 교통 호재가 풍부하다. 대구지하철 1호선 영대병원역까지 걸어서 5분이 채 걸리지 않으며 봉덕로, 대명로 등 다수 간선도로가 지나 접근성이 좋다. 또한 봉덕초, 대구고, 영남의대도 가까워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동부건설은 관계자는 “강남, 용산, 종로 등 서울 핵심지역에 고품격 아파트를 지어온 만큼 풍부한 시공 경험과 차별화된 설계로 대구를 대표하는 앞산 센트레빌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동부건설은 최근 전주 종광대2구역, 서울 상계2구역 재개발사업을 수주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