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개봉 미뤘던 '새해전야', 2월 10일 개봉 확정

최송희 기자입력 : 2021-01-20 15:24

[사진=영화 '새해전야' 포스터]

영화 '새해전야'가 오는 2월 10일 개봉한다.

영화 '새해전야'(감독 홍지영)는 인생 비수기를 끝내고 새해엔 더 행복해지고 싶은 네 커플의 두려움과 설렘 가득한 일주일을 그린 작품이다.

지난 사랑의 실패로 새로 찾아온 사랑을 두려워하는 '지호'(김강우 분)와 '효영'(유인나 분), 미래에 대한 고민과 성장통을 겪고 있는 '재헌'(유연석 분)과 '진아'(이연희 분), 국제결혼을 준비하며 생기는 문화적 차이를 극복해 나가는 예비 가족 '용찬'(이동휘 분), '야오린'(천두링 분), '용미'(염혜란 분), 그리고 주변의 편견에 조금씩 흔들리는 오랜 연인 '오월'(최수영 분)과 '래환'(유태오 분)까지 네 커플이 전하는 공감 가득한 이야기들로 연인, 친구, 가족 전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힐링 무비로 주목받고 있다.

영화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김종욱 찾기', '내 아내의 모든 것', '결혼전야',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 등의 숱한 흥행작을 내며 로맨스 명가로 불리는 수필름과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 '결혼전야' 등을 통해 섬세하고 감각적인 연출력을 선보여 온 홍지영 감독의 신작으로 영화 팬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지난해 12월 개봉을 준비하던 '새해전야'는 코로나19 3차 대유행으로 개봉을 한차례 미뤘던 상황. 드디어 2월 10일 개봉일을 확정 짓고 관객들과 만나게 됐다.

APFF2021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