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크레디트스위스와 자산관리 협업 추진

안준호 기자입력 : 2021-01-20 12:53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오른쪽 두번째), 이천기 크레디트스위스 한국 대표(왼쪽 두번째), 김성환 한국투자증권 부사장(맨 왼쪽)이 지난 19일 여의도 한국투자증권 본사에서 업무협약 체결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은 초고액 자산가를 위한 종합적인 자산관리 자문 및 글로벌 투자상품 제공을 위한 협업을 추진하기 위해 글로벌 자산관리 선두 금융사인 크레디트스위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양사는 △고액자산가 대상 자산관리 역량 강화 △차별화된 글로벌 투자상품 공급 확대 △자산관리 서비스를 위한 마케팅 협력방안 등을 공동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한국투자증권은 이를 위해 강남파이낸스센터에 위치한 한국투자증권 GWM센터를 전용지점으로 운영하며 양사간 협력 관계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크레디트스위스는 홍콩, 싱가폴 등지에서 초고액 자산가를 대상으로 한 글로벌 자산관리 시장을 선도해 왔다. 향후 양사가 보유한 전문적인 자산관리 자문 역량과 국내외를 아우르는 상품 라인업, 사업운용 노하우 등이 결합하면 차별화된 프리미엄 자산관리 서비스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정일문 사장은 "글로벌 선진 금융회사와의 이번 협약으로 최고 수준의 종합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은 물론, 한국투자증권의 글로벌 시장 공략에도 견고한 기반이 되어줄 것"이라고 말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