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증권, 본사 임직원 대상 코로나19 전수 검사

홍예신 기자입력 : 2021-01-18 19:16
 

[대신증권 사옥. 사진=대신증권 제공]



대신증권이 을지로 본사 대신파이낸스센터에 근무하고 있는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수 검사를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최근 확진자가 발생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대신증권은 지난 16일 밤 첫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같은 층에 근무하는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초기 선별검사를 완료했으며, 해당 층에 대한 방역을 마쳤다고 밝혔다. 또한 무증상자를 포함한 감염자를 선제적으로 찾아내기 위해 본사에 근무하는 대신금융그룹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 전수검사를 진행 중에 있다.

대신증권 관계자는 "첫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회사 전사적으로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향후, 보건당국의 역학조사와 방역지침에 따라 적극 협력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