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1] 韓 기업 혁신상 100여개 수상... “IT 기술 우수성 세계에 입증”

정명섭 기자입력 : 2021-01-13 00:59
한국 기업들이 11일(미국 현지시간)에서 시작된 세계 최대 기술 전시회 ‘CES 2021’에서 100여개의 혁신상을 수상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한국정보통신기술산업협회(KICTA) 집계에 따르면 CES 2021에 참석한 2000여개 기업 중 386개사가 혁신상을 수상했고, 이 중 100여개의 한국 기업이 포함됐다.

삼성전자가 44개, LG전자가 24개의 상을 수상했고, 네이버와 아모레퍼시픽, 코웨이, SK매직 등과 중소, 스타트업을 포함해 32개사가 상을 받았다.

CES 주최 측인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는 매년 ‘이노베이션 최고 혁신기술상’과 ‘혁신기술상’을 선정하고 CES 2021 개막 당일 최종 발표한다.

CES 혁신상은 약 50명의 전문심사위원이 그해 8개 부문에 출품된 제품들 중 가장 혁신 제품을 선정해 시상하는 것으로, 디지털 전시회에서 전시된다.

한편 KICTA는 CES 주최 측의 한국 공식 파트너이며 에이전트다.

 

[그래픽=김효곤 기자]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