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직원 30억 횡령…자체 조사중

신병근 기자입력 : 2021-01-06 16:22
부산지역 지점 소속…은행측, 경찰 고발 예정

자료사진. [사진=아주경제DB]

[데일리동방] 하나은행의 한 영업점에서 근무하는 직원이 부당대출로 30억원 가량을 횡령한 사실이 적발됐다.

6일 업권에 따르면 하나은행의 부산지역 한 지점에서 여신을 담당하는 대리급 직원이 부당 대출로 30억여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자체 감사에서 적발됐다.

은행측의 내부 조사에서 이 직원은 영업점 내 대출 상환 일정을 임의로 조정하는 등 부당 대출 방식으로 금액을 횡령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횡령 과정에서 발생한 고객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은행측은 혐의 금액 대부분 회수가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하나은행은 이 직원을 경찰에 고발하고 내부 징계 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