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필리핀 보건부, 크리스마스 계기 코로나 확산 우려

타케우치 유우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0-11-10 22:14

[프란시스코 듀케 보건부 장관 (사진=필리핀 보건부 페이스북)]


필리핀 보건부는 9일, 크리스마스 휴가가 다가오고 있는 가운데, 이 기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 확산될 우려가 있다면서,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파티나 노래방 기기가 동반된 행사의 개최를 자제하도록 국민들에게 당부했다.

프란시스코 듀케 보건부 장관은 "파티는 동거하는 가족끼리" 최대한 짧게 개최하고, 외출 및 이동제한이 엄격한 지역으로 이동하지 않도록 당부했다. 파티장 등은 적절한 환기를 해야하며, 참석자들은 최소 1m의 거리를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지 언론인 ABS-CBN에 의하면, 벨헬레 보건차관은 "노래를 부르는 활동은 감염을 확산시킬 위험성이 높기 때문에, 자제해야 한다"고 지적하며, 길에서 성가나 찬송가를 합창하는 캐롤링을 허용할지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