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임 2주년 최정우 포스코 회장 “기업시민 체질화로 조직문화 정착시키자”

석유선 기자입력 : 2020-07-28 10:43
기업시민헌장 제정 1주년 '기업시민 실천가이드(CCMS)' 선포 포스코 임직원 실천의지 담은 ‘기업시민헌장 미디어 아트’ 선봬
취임 2주년을 맞은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경영이념으로 제시한 '기업시민'을 체질화해 조직문화로 정착시키자고 강조했다.

포스코는 28일 상반기 기업시민 전략회의를 열고 기업시민 실천을 통해 100년 기업으로 지속 성장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기업시민 실천가이드(CCMS, Corporate Citizenship Management Standards)'를 발표했다.

2018년 7월 취임한 최 회장은 포스코가 사회 일원으로 경제적 수익뿐만 아니라 공존·공생의 가치를 추구하는 '기업시민'으로 발전하겠다는 경영이념을 제시했고, 이듬해 7월 기업시민헌장을 선포했다.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사진=포스코 제공]


최 회장은 기업시민 실천가이드 발간사를 통해 "우리는 매일의 삶 속에서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모든 경영활동의 준거로 삼아 기업시민을 내재화하고, 체질화해 조직 문화로 정착시켜 나가야 한다"면서 "우리 임직원 모두는 글로벌 선도기업 수준의 성숙한 시민의식을 갖춘 ‘글로벌 모범시민’이 돼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그는 이어 "기업시민 경영이념 선포 2주년을 맞아 기업시민을 머리로 이해하고 마음으로 공감하는 것을 넘어 행동으로 실천해 성과를 창출해야 하는 시기가 된 지금, CCMS가 포스코 임직원들의 의사결정과 행동에 중요한 지침이 되길 바란다"면서 "이를 통해 우리는 결국 사회와 조화롭게 성장하고 영속하는 100년 기업 포스코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발표한 CCMS는 업무와 일상에서 임직원들이 기업시민을 실천하고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행동과 의사결정 기준을 제시한 것이다. 기획·재무, 생산, 마케팅, 구매, 연구·개발 등 전체 업무를 총 13개 모듈로 분류한 뒤 모듈별로 미션·사례·배경 등의 내용을 담았다.

이날 회의에선 기업시민헌장을 미디어 아트로 제작한 작품 제막식도 진행됐다. 세계적인 미디어 아티스트인 이이남 작가가 제작한 '기업시민, 공존을 위한 빛'은 헌장 제정일인 7월 25일의 의미를 담아 7.25m 위에서 쏟아지는 쇳물을 통해 완성돼 가는 기업시민헌장을 보여준다.
 

28일 포스코센터에서 열린 '기업시민헌장 미디어 아트' 제막식 행사에서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기업시민헌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오른쪽부터 최정우 포스코 회장, 이이남 작가). [사진=포스코 제공]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