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현대카드와 손잡고 모빌리티 업계 최초 PLCC 출시

노경조 기자입력 : 2020-07-23 11:11

박재욱 쏘카 대표(오른쪽)와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지난 22일 PLCC 파트너십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쏘카]


쏘카가 현대카드와 손잡고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PLCC)를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모빌리티 업계에서 PLCC를 출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박재욱 쏘카 대표와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은 지난 22일 여의도 현대카드 본사에서 PLCC 출시를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PLCC(Private label credit card)란 기업이 자체 브랜드를 사용한 전용 신용카드로, 일반 제휴카드보다 해당 기업에 최적화된 혜택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카드사와 함께 설계.운영한다.

올해 말 출시 예정인 쏘카 PLCC는 서비스 이용 시 최고 수준의 '쏘카 크레딧'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쏘카 이용객들의 카드 활용 데이터를 분석해 고객들이 자주 이용하는 분야에서도 특별 적립 혜택을 지원한다. 특히 쏘카의 핵심 이용층인 밀레니얼 세대의 이동 데이터를 기반으로 F&B, 쇼핑몰, 호텔 등 라이프스타일 영역에 최적화된 혜택이 담길 예정이다.

양사는 데이터 사이언스 역량을 기반으로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개발하고, 새로운 방식의 브랜드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하는 등 적극적으로 협업할 예정이다.

쏘카 관계자는 "이번 협업으로 쏘카가 카셰어링뿐만 아니라 라이프스타일 전반을 아우르는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파트너들과 협업을 통해 이용자들에게 보다 유용한 혜택을 제공하고 기존 이동 서비스와 차별화된 경험을 제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