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 삼양그룹 회장, 코로나19 ‘덕분에 챌린지’ 동참

석유선 기자입력 : 2020-07-16 09:55
허세홍 GS칼텍스 사장 지명으로 참여…다음 주자, 정진택 고려대 총장 지목
김윤 삼양그룹 회장이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고 있는 모든 국민을 격려하고 다시 한번 힘을 모으기를 응원하는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했다.

덕분에 챌린지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시작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민 응원 캠페인이다. 존경을 뜻하는 수어 사진과 관련 해시태그를 SNS에 게시하고 릴레이 형식으로 다음 참여자를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16일 삼양그룹에 따르면 김 회장은 앞서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한 허세홍 GS칼텍스 사장의 지명으로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 김 회장은 다음 챌린지 주자로 정진택 고려대 총장을 지목했다.

김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 묵묵히 최선을 다하고 계신 대한민국 의료진과 힘든 시기를 한마음으로 이겨내고 있는 국민 모두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하루 빨리 모든 국민이 건강한 일상으로 복귀할 날이 오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16일 김윤 회장을 비롯한 삼양그룹 임직원들이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해 대한민국 의료진과 국민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사진=삼양그룹 제공]



한편 삼양그룹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재난 구호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삼양사, 삼양패키징, 삼양바이오팜 등이 함께 대한적십자사에 1억5000만원 상당의 성금과 물품을 기부했다.

의약바이오 계열사인 삼양바이오팜은 그룹 차원의 기부 동참에 앞서 의료 현장에서 수요가 폭증하는 비접촉식 체온계 50개를 코로나19 지역거점병원인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 기부했다.

삼양패키징 진천공장은 대덕구 자원봉사센터에 식료품을 기부했고 삼남석유화학 여수공장은 여수시 문수사회복지관에 후원금 약 1000만원을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 위기 극복에도 동참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