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군 보임한 동원기획관 문민화... 최환철 부이사관 新임명

김정래 기자입력 : 2020-07-14 09:17
첫 일반직 고위공무원 임명

[사진=연합뉴스]

현역 소장 또는 준장이 임명됐던 국장급 직위인 동원기획관에 첫 일반직 고위공무원이 임명됐다.

국방부는 14일 현역 장성을 보임해온 국장급 동원기획관 직위에 최환철(58) 부이사관을 고위공무원으로 승진 임용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말부터 추진된 문민화 조처의 일환으로 국방부와 해당 소속기관 직제 시행규칙 일부가 개정된 데 따른 것이다.

동원기획관은 275만 명의 예비전력에 대한 정책 수립을 총괄하는 자리다. 전국 훈련장 통합화·과학화, 장비 및 물자 현대화, 평시 복무 예비군제도 도입, 동원전력사령부 임무 수행체계 정립, 예비군 처우개선 등을 담당한다.

최 신임 동원기획관은 1986년 9급 공채로 공직에 입문한 이후 34년간 국방부에서 근무하며 조직총괄담당관, 기획총괄담당관, 직무감찰담당관, 인권담당관, 문화정책과장 등을 역임했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