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업데이터, 소상공인에 '캐롯' 유료서비스 무상 제공

문지훈 기자입력 : 2020-07-13 18:11
거래처 신용관리·전자세금계산서 발행 서비스 무료로 지원

[사진=한국기업데이터 제공]


한국기업데이터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경영지원 애플리케이션인 '캐롯(KARROT)'의 유료 서비스를 연말까지 무상으로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캐롯은 스마트폰으로 서류발급·보관·전송 및 전자세금계산서 발행이 가능한 앱이다. 소상공인이 거래 과정에서 필요한 서류를 발급기관별로 일일이 발급받아 거래처나 금융기관에 팩스 또는 이메일로 전송하는 불편함을 해결할 수 있다.

한국기업데이터는 캐롯에서 유상으로 제공하는 신용정보 서비스인 '케이리포트(K-report)' 등 거래처 신용관리 기능과 전자세금계산서 발행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하기로 했다. 코로나19로 매출 감소 등의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들의 비용 부담을 덜기 위해서다.

또 추가 개발을 통해 코로나19 관련 정책자금 우선 추천 기능을 제공하고 개별 소상공인이 가장 적합한 정책자금을 찾을 수 있도록 서비스 편의성도 높였다.

한국기업데이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피해가 큰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이 캐롯 앱을 통한 지원책으로 조금이나마 힘을 얻기를 바란다"며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위기 극복을 위해 신용정보 플랫폼 회사로서 역할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