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40명대↑'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아주경제차트라이더]

김한상 기자입력 : 2020-06-30 00:03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세계 누적 확진자가 1000만명을 넘어섰다. 국내 확진자도 연일 이어지고 있다.
 

 

 

29일 신규 확진자는 40명대로 전날보다는 줄었다. 하지만 수도권 교회를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지속해서 퍼지고 있고 광주·전남에서도 주말과 휴일 이틀 동안 10여명의 확진자가 나오는 등 전국 곳곳에서 산발적 감염이 발생하고 있어 언제든 확진자 규모가 크게 늘어날 수 있는 상태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9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42명 늘어 누적 1만2757명이라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주말(51명)과 휴일(62명) 이틀간 113명을 기록하며 4월 4∼5일의 175명 이후 가장 큰 증가 폭을 보이기도 했으나, 이날 다시 40명 초반대로 내려왔다.
 
새로 확진된 42명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 30명, 해외유입 12명이다.
 
지역발생 30명은 서울 6명, 경기 14명, 인천 1명 등 수도권이 21명이다. 그 외 광주에서 3명이 확진됐고 대구·대전 각 2명, 부산·전북에서 각 1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서울과 경기에 신규 확진자가 몰린 것은 서울 관악구 왕성교회, 경기 안양 주영광교회, 수원 중앙침례교회 등 교회 집단감염의 영향이 큰 것으로 보인다.
 

 


글로벌 k-방역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