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병원 심평원, 대장암‧폐암 적정성 평가 모두 1등급

(대구)이인수 기자입력 : 2020-06-12 16:18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공개한 대장암과 폐암 적정성 평가에서 모두 1등급을...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전경. [사진=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제공]


이번 적정성 평가는 2018년 1년간의 입원 진료분 중 대장암은 ‘원발성 대장암으로 수술 받은 만 18세 이상 환자’, 폐암은 ‘원발성 폐암으로 수술‧항암화학요법‧방사선치료를 받은 만 18세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각각 진행되었다.

대장암의 경우 ▷암 가족력 확인 비율 ▷절제술의 완전성 평가 기록률 ▷수술 후 8주 이내 권고된 보조 항암화학요법 시행률 등 총 13개 지표에 대해, 폐암은 ▷암 관련 전문의의 암병기 기록률 ▷병리보고서 기록 충실률 ▷수술 후 8주 이내 보조적 항암화학요법 시행률 등 총 11개 지표에 대해 평가가 이루어졌다.

대구가톨릭대병원은 이번 두 가지 평가 결과 모두 종합점수 전체평균 보다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대장암은 6연속, 폐암은 5연속 1등급이라는 쾌거를 거두게 되었다.

한편, 대구가톨릭대병원은 지난 4일(목)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마취 적적성 평가’에서도 1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