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산 너머', 10만 관객 돌파…코로나19 시국에도 장기 흥행

최송희 기자입력 : 2020-05-25 10:32
영화 '저 산 너머'가 10만 명을 돌파했다. 개봉 후 관객들의 호평과 자발적인 추천 열풍에 힘입어 장기 상영을 지속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25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 기준, 영화 ‘저 산 너머’(감독 최종태·제작 리온픽쳐스㈜·배급 리틀빅픽처스)가 24일 상영까지 누적관객수 100,447명을 기록해 10만 관객 고지를 넘어섰다. ‘저 산 너머’는 4월 30일 개봉해 한 달 가까이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유지하며 관객들의 발길을 극장으로 불러모으고 있다.

[사진=영화 '저 산 너머' 포스터]


‘저 산 너머’의 이와 같은 장기적인 흥행의 비결은 관객들의 자발적인 관람 독려 덕분이다. 온라인 관객 평점 9점 대의 높은 점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SNS 추천 열기와 안전거리를 유지한 단체관람이 진행되고 있다. 영화를 본 관객들은 온 가족을 위한 최고의 감동과 힐링 영화라며 관람을 독려했고, 아이부터 어른 관객까지 보는 내내 웃음과 눈물을 경험했다면서 추천을 아끼지 않는 등 종교 유무를 떠나 지금 대한민국의 모두에게 힘이 되는 영화로 자리매김했다.

‘저 산 너머’는 가난하지만 행복했던 그 시절, 가족의 사랑 속에서 마음밭 특별한 씨앗을 키워간 꿈 많은 7살 소년 수환의 이야기를 그린 힐링 무비이다. 종교를 초월해 모두의 사랑을 받은 시대의 진정한 어른 김수환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다룬 첫 극영화로 '오세암'의 정채봉 동화작가의 원작을 영화화해 많은 감동을 전한다.

이항나, 안내상, 강신일, 송창의 등 베테랑 배우들의 연기와 더불어 26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발탁된 수환 역의 이경훈을 비롯한 아역 배우들의 열연, 추억을 불러일으키는 정겨움 가득한 에피소드, 방방곡곡 아름다운 풍광, 마음을 어루만지는 OST까지 호평을 받고 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