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500 선물] '사흘 연속 상승은 안 돼?' 조정장 들어간 선물장

최지현 기자입력 : 2020-03-26 08:30
美 상원 '슈퍼부양책' 표결, 무사 통과할까...각종 지표 악화에 경고음
26일 오전 미국 뉴욕증시 선물이 보합 조정장에 들어갔다. 미국 백악관과 상원의 '슈퍼부양책' 법안 타결 기대감에 이틀간 이어진 뉴욕증시 오름세가 끊어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날 오전 8시 20분경 S&P500 선물지수는 0.22%(5.5p) 미끄러진 2461.50을 나타내고 있다. 같은 시각 다우 선물지수는 0.03%(5.5p) 내린 2만1020.5를,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선물지수는 0.21%(15.63p) 떨어진 7452.12에 거래 중이다.

미국 동부시간 기준 25일 새벽 미국 상원은 코로나19 지원 패키지 법안(슈퍼부양책) 합의 소식을 알려왔다. 2조 달러(약 2516조원)의 사상 최대 규모다. 이에 이날 뉴욕증시는 24일에 이어 이틀 연속 상승세를 보였다.

같은 날 정오 소집된 상원은 표결 전 법안 작성 마무리 작업을 하고 있지만, 이날 뉴욕증권거래소 거래 마감 30여분을 남겨두고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부양안 합의 반대 의견을 내자 전체 시장 오름세가 낮아진 상태다.

확진자 6만명을 넘어선 미국 코로나19 확산세도 위험신호다. 확산 저지를 위해 미국 인구 절반가량에게 '자택대피령'이 내려지면서, 서비스업 경기 침체·상업용 부동산 위험성 증가·실업 증가 등의 경제적 충격이 각종 지표로 가시화하고 있다.
 

26일 S&P500 선물지수 추이. [자료=시황페이지]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