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주총] 넥센타이어, 강병중 넥센그룹회장 사내이사 재선임

김지윤 기자입력 : 2020-03-24 14:02
넥센타이어는 24일 경남 양산 본사에서 '제62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강병중 넥센그룹 회장을 사내이사에 재선임했다. 

이날 주총에서는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의 건 △이익잉여금처분안 승인의 건 △정관 일부 변경의 건 △이사 선임의 건 △감사위원 선임의 건 △이사 보수 한도 승인의 건 등이 안건으로 올라왔고, 모두 원안대로 승인됐다. 

사외이사로는 권승화 이영어드바이저 대표이사가 신규 선임됐다. 권 이사는 감사위원도 맡게 됐다. 또 현금배당은 액면가 500원 기준 1주당 보통주 105원, 우선주 110원을 결의했다.

넥센타이어는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 2조223억원을 기록해 사상 처음 매출 2조원을 넘어섰다.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13.7% 증가한 2074억원을 기록했다.

한편, 이날 넥센타이어는 본사 입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하고 발열을 체크했다. 또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주주 간 좌석 거리를 넓게 두고 주총을 진행했다.
 

24일 넥센타이어가 경기 양산 본사에서 '제62기 정기 주주총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넥센타이어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