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안 삼성엔지니어링 사장, 회사 주식 2만주 추가…올해만 5만주 매입

석유선 기자입력 : 2020-03-12 09:33
지난달에도 3만주 매입..."책임경영을 통한 주주 가치 제고 차원"
삼성엔지니어링은 12일 공시를 통해 최성안 대표이사 사장이 2만주의 자사 주식을 매입했다고 밝혔다.

최성안 사장은 지난 10일 장내 매수를 통해 회사 주식 2만주를 매입했다. 취득단가는 1만2975원으로 총 매입금액은 2억5950만원이다.

이번 매입으로 최 사장이 보유한 주식은 기존의 7만4255주(0.04%)에서 9만4255주(0.05%)로 증가했다.
 

최성안 삼성엔지니어링 대표이사 사장 [사진=삼성엔지니어링 제공]


이로써 최 사장이 올해 들어 매입한 삼성엔지니어링 주식은 총 5만주가 됐다.

앞서 최 사장은 지난달 24일에도 3만주, 4억4250만원(취득단가 1만4750원) 규모의 회사 주식을 매입했다.

회사 관계자는 최 사장의 주식 매입 취지에 대해 "책임경영을 통한 주주 가치 제고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삼성엔지니어링은 올해 창립50주년을 맞아 견고한 실적과 디지털기술혁신을 통해 안정적 지속성장의 토대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 자세한 내용은 오는 19일 정기 주주총회에서 밝힐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