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김포서 확진자 1명 발생…구로구 보험사 콜센터 직원

김태림 기자입력 : 2020-03-10 08:42

코로나19 방역.[사진=연합뉴스]



경기 김포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1명 발생했다. 이에 따라 김포지역 총 확진자는 6명으로 늘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10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어젯밤 김포시에 추가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며 “이 확진자는 서울 에이스손해보험사 콜센터 직원”이라고 밝혔다.

앞서 서울 구로구 신도림동 코리아빌딩 11층에 위치한 이 콜센터에서는 전날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서울‧경기‧인천 지역에 거주하는 직원들이 잇따라 양성 판정을 받고 있다.

이 확진자는 49세 여성 A씨로 풍무동 한 아파트에 거주하고 있으며 평소 김포도시철도(김포골드라인)와 서울지하철 2‧5호선을 이용해 서울로 출퇴근한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2일에는 직장 근처에서 저녁 식사를 하고 3, 5, 9일에는 자택 인근 점포와 제과점, 약국을 이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포시는 A씨가 머물렀던 장소를 폐쇄 조치했으며 조만간 방역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방역당국과 함께 A씨의 동선과 접촉자를 조사 중이다.

정 시장은 “A씨는 항상 마스크를 착용하고 다닌 것으로 파악됐다”면서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김포시 홈페이지 등에 구체적인 내용을 공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