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태국 1월 제조사별 車수출, 10개사 중 8개사가 감소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0-03-03 00:14

[사진=게티 이미지]


태국의 방콕 일본인 상공회의소(JCC) 자동차 부문이 2월 27일에 발표한 올 1월 제조사별 자동차 수출 대수는 10개사 중 8개사가 전년 동월 대비 감소를 기록했다. 중동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두 자리 수 감소폭을 보였으며, 일본계 7개사 모두 전년 동월보다 판매 대수가 줄었다.

수출 대수를 제조사별로 보면, 미쓰비시(三菱)자동차는 14.8% 감소했으나 1만 9016대를 기록해 가장 많은 대수를 수출했다. 주요 수출 시장인 북미가 1.6%, 아시아가 0.2% 증가했으나, 오세아니아, 유럽, 중남미 시장이 두 자리 수로 감소했다. 2위 토요타자동차는 18.9% 감소한 1만 7833대. 중동에는 0.3% 증가한 4790대를 수출했으며, 아시아와 오세아니아 시장에서는 각각 두 자리 수 감소를 기록했다.

10개사의 완성차(CBU) 수출액은 25.8% 감소한 303억바트(약 1040억엔). 부품을 수출하고 있는 히노(日野)자동차를 포함한 11개사의 완성차와 부품의 수출총액은 24.1% 감소한 467억 4000만바트.

■ 오토바이 수출은 2개사가 증가
일본계 이륜차 제조사 4개사의 CBU 수출 대수는 전년 대비 15.1% 증가한 3만 205대였다. 혼다가 4.8% 증가한 1만 7869대, 카와사키가 51.4% 증가한 1만 2136대로 상위 2개사는 증가를 기록했다. 반면 야마하와 스즈키는 두 자리 수로 감소했다. 차량 및 부품을 포함한 4개사의 수출 총액은 15.4% 증가한 59억 2000만바트였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