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자산신탁, 리츠 AMC 본인가 취득

서호원 기자입력 : 2020-02-19 16:10

 

대신자산신탁이 리츠 AMC 본인가를 취득했다.

대신자산신탁은 지난 18일 부동산투자회사법 상 자산관리회사(Reits AMC) 겸영인가를 국토교통부로부터 취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본인가 취득은 작년 9월 예비인가 신청을 한 이후 약 5개월 만이다. 대신자산신탁은 리츠 AMC(Asset Management Company) 본인가를 계기로 종합부동산 금융서비스 제공에 본격 나선다는 계획이다.

김철종 대신자산신탁 대표는 "공모리츠를 통한 대신금융그룹 내 계열사 간 협업을 통해 새로운 상품 출시를 계획 중"이라며 "향후 민간임대주택, 재간접리츠, 도시정비사업 등 다양한 사업에 접목하여 시장을 선도하는 리츠의 강자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대신증권은 부동산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7월에 대신자산신탁을 출범하고 신탁업을 개시했다. 대신증권이 지분 100%를 출자했으며 자본금은 1000억원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