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베트남 여행 후 사망한 40대 남성, 코로나19 검사 '음성'(상보)

황재희 기자입력 : 2020-02-17 14:23
급성 심정지 의심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 [사진=질병관리본부 제공]
 

베트남 여행 후 부산의료원 응급실에서 사망한 40대 남성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7일 오후 2시 정부오송청사에서 코로나19 정례 브리핑을 개최하고, 17일 오전 부산의료원에서 사망한 40대 남성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해당 40대 남성은 베트남 여행을 갔다 온 뒤 가슴 통증을 호소해 부산의료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발열은 없었지만 코로나19 증상이 의심돼 조사 중이었다.

그러나 이어진 코로나19 검사 결과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브리핑에서 “베트남 사망 환자는 아마 급성심정지나 다른 원인이 있었던 것으로 보이는데, 베트남 여행력이 확인되면서 응급실을 폐쇄하고 검사를 진행했다고 보고 받았다”며 “방금 검사결과를 확인했는데, 음성으로 판정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아마 이분이 코로나19를 의심했던 사례는 아니고 다른 원인으로 사망했는데, 여행력 때문에 안전을 위해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한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